청년부 수련회에 참석하기 위해서 산호세에서 날라온 지호가 떠나기 전에 함께 한 점심.....갑작스러운 연락에도 청년부 찬양팀원들이 많이 모였습니다.


1.jpg 2.jpg